[TV@픽] '그거너사' 이현우, 新 로코왕 탄생을 기대해

기사입력 2017-03-20 15:37:4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이현우가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첫 방송을 앞두고 봄 내음 가득한 인사를 전했다.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연출 김진민, 극본 김경민, 이하 그거너사)’에서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 역을 맡은 이현우가 훈훈한 미소와 함께 첫 방송 소감을 전한 것.



20일 오후, 이현우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현우의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이현우는 청량미 가득한 미소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특히 이현우는 드라마 속 강한결 캐릭터에 푹 빠져있는 듯 따뜻한 미소와 프로페셔널한 카리스마가 공존하는 모습으로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이현우는 영상을 통해 “한결이는 음악에만 푹 빠져있다 보니 주위 사람들을 챙기는 게 많이 서툴지만, 소림이를 만나면서 마음을 열게 되고 조금씩 성장하는 인물”이라며 캐릭터를 소개했다. 이어 “봄을 닮은, 풋풋하면서도 따뜻한 첫사랑 같은 드라마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현우는 드라마 ‘공부의 신’, ‘아름다운 그대에게’,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기술자들’, ‘뷰티 인사이드’, ‘연평해전’ 등의 작품을 통해 차근차근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만들어 나가며 20대 대표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그거너사’를 통해 한층 성숙한 남성미와 20대 청춘만의 풋풋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이현우는 평소 음악 MC, 컬래버레이션 음원 작업, 드라마 OST 참여 등 다양한 음악 활동으로 음악에 대한 남다른 관심과 재능을 표현해왔기에 ‘그거너사’에서 연기할 천재 작곡가 강한결 캐릭터의 매력을 한층 높일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이현우를 비롯해 조이, 이정진, 이서원, 홍서영 등이 출연하는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정체를 숨긴 천재 작곡가 강한결과 그에게 첫 눈에 반한 비타민 보이스 여고생 윤소림의 순정소환 청량로맨스로 오늘(20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키이스트 제공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틴탑, 결국 ‘엘조 이탈’…“5인조 축소 컴백”[공식입장] [TV리포트=김예나 기자] 멤버 엘조의 이탈로 결국 그룹 틴탑은 5인조로 축소됐다. 20일 틴탑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측은 ‘틴탑 5인조 활동 결정’이라는 제목으로 팬카페에 공지문을 게재했다. 지난 2월 멤버 엘조가 탈퇴를 요구했고, 이를 봉합하려던 틴탑 측은 이를 받아들인 것. 소속사 측은 “틴탑의 정규 2집 앨범은 틴탑의 캡, 천지, 니엘, 리키, 창조 5명의 멤버로 재 정비하여 활동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당사와 틴탑 멤버들은 엘조가 틴탑 활동에 참여하기를 요청하며 앨범 발표일에 대한 확정을 미뤄왔다”고 그간 상황을 전했다. 또 “엘조가 더 이상 틴탑 앨범 활동에 참여할 의사가 없음을 전하였고 컴백일을 미루는 것은 5명의 멤버들에게도 피해가 가는 일이라고 판단하여 멤버들과 오랜 협의 끝에 이와 같은 결정을 하게 되었다”며 “5명의 틴탑 멤버들과 오랜 협의 끝에 결정했다.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정규2집 앨범 발매일과 컴백 일정을 확정하여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엘조는 티오피미디어 측과 1년 여의 계약기간이 남았지만, 이를 파기하고 솔로 활동을 원하고 있는 상황이다. 엘조는 이미 티오피미디어 측에 계약해지 내용증명까지 보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도봉순' 온 우주가 바라는 박보영♥박형식의 한 걸음 [TV리포트=오하니 기자] '힘쎈여자 도봉순' 이 정도면 시청자랑 밀당 초고수! 우리 봉순이 동네 그만 지키고 연애 좀 합시다! 18일 방송된 JTBC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안민혁(박형식)은 도봉순(박보영)에게 어렴풋이 본인의 감정을 내비쳤다. 이날 도봉순은 “범인을 내 손으로 잡겠다. 경찰에게 맡기지 않겠다”며 발 벗고 나섰다. 안민혁은 “난 네 편이다. 내가 도와주겠다”며 그녀의 훈련을 적극적으로 도왔다. 도봉순은 다른 방법으로 안민혁을 도왔다. 그녀는 안민혁의 본가를 찾아 약혼자인 척 연기를 했다. 안출도(한정국)는 돌아이라서 안민혁이 좋다는 도봉순을 마음에 들어 했다. 그러면서 과거에 안민혁이 여자 문제로 속을 썩인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본가에서 나온 안민혁은 도봉순을 데리고 엄마의 수목장을 찾았다. 그는 “그 어떤 남자라도 매력적인 여자와 친구하고 싶은 사람은 없다”며 영화 ‘해리가 샐리를 만났을 때’의 한 장면을 일러줬다. 이를 들은 도봉순은 인국두(지수)와 본인은 친구이지 않냐고 대꾸했다. 안민혁은 “아닐 거다. 네 친구 너 좋아한다. 그것도 아주 많이. 널 친구로만 바라본다는 건 그건 너무 힘들이다. 적어도 남자라면”이라고 설명했다. 또 “친구에서 애인이 되는 방법은 간단한데, 둘 중 한 사람이 한 걸음 더 다가서는 거야”라며 도봉순 쪽으로 딱 한 걸음 움직였다. 도봉순은 이에 대해 인국두와 본인 사이에는 없던 한 걸음이라고 회상했다. 한편 인국두는 조희지(설인아)에게 간접적으로 도봉순을 좋아하고 있음을 고백했다. 오하니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사진= JTBC '힘쎈여자 도봉순'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