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리포트와 32명의 스타가 함께한 ‘기브러브’ 이벤트 기부금 전달

기사입력 2017-02-10 13:37:09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경미기자] 연예전문 온라인 미디어 TV리포트와 G마켓 글로벌샵이 함께한 ‘기브러브(Give Love)’ 기부 이벤트로 모인 2351만6000원을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다(사진 왼쪽부터 TV리포트 장은성 대표, G마켓 문지영 글로벌사업실장, 세이브더칠드런 송혜승 사업본부장).



기부금은 세이브더칠드런 여아 학교보내기 캠페인 ‘스쿨미(School me)’ 에 후원되어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여아들의 읽기, 쓰기 능력 향상을 위한 북뱅크(book bank)지원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기부로 빈곤과 사회적 악습, 편견 등으로 교육의 기회를 잃은 아프리카 여아들이 교육을 통해 삶을 변화시키고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기브러브’는 32명의 스타가 함께 만든 기부 이벤트다. 김수현, 김영광, 김우빈, 공명, 김지원, 남궁민, 남지현, 박해진, 서인국, 송혜교, 유연석, 이광수, 이동욱, 이보영, 이상윤, 이시영, 이정재, 이종석, 이준, 조인성, 주원, 지수, 채수빈, 추사랑, 황치열, AOA 설현, B1A4 진영, Block B 지코, EXID 하니, EXO 수호, EXO 첸, T-ARA 효민이 아끼는 애장품을 내놓았다.  



좋아하는 스타의 이름으로 기부하면 추첨을 통해 스타 애장품을 받는 형식으로 1000원의 소액으로 참여 가능해 국내는 물론 중국, 미국, 독일 등 전세계 40개국 사람들이 참여했다. 해외 참여 국가 중에서 중국의 참여율이 32.7%(모금액 기준)로 가장 높았으며 중국, 홍콩, 대만, 싱가포르 등 참가자가 50%에 육박해 한류 열풍을 다시한번 실감할 수 있었다. 또한 캐나다, 미국, 독일, 영국, 사우디아라비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참여, 전세계인이 참여한 기부 이벤트가 되었다.



‘기브러브’ 이벤트에서 가장 높은 기부금을 모은 스타는 김수현. 광고 촬영 때 착용한 롱패딩을 내놓아 538만9000원을 모았다. 뒤이어 서인국이 ‘쇼핑왕 루이’ 촬영 때 입었던 스웨터로 264만5000원을 모았고, 송혜교는 ‘태양의 후예’ 촬영 때 입은 원피스로 264만원의 기부금을 모았다. 평소 자주 입었던 후디와 선글라스를 내놓은 이종석, 스웨터를 내놓은 엑소 수호, 팔찌를 내놓은 B1A4 진영, 하이탑 운동화를 내놓은 엑소 첸 등도 100만원 이상의 기부금을 기록했다.



김경미 기자 abc@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틴탑, 결국 ‘엘조 이탈’…“5인조 축소 컴백”[공식입장] [TV리포트=김예나 기자] 멤버 엘조의 이탈로 결국 그룹 틴탑은 5인조로 축소됐다. 20일 틴탑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측은 ‘틴탑 5인조 활동 결정’이라는 제목으로 팬카페에 공지문을 게재했다. 지난 2월 멤버 엘조가 탈퇴를 요구했고, 이를 봉합하려던 틴탑 측은 이를 받아들인 것. 소속사 측은 “틴탑의 정규 2집 앨범은 틴탑의 캡, 천지, 니엘, 리키, 창조 5명의 멤버로 재 정비하여 활동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당사와 틴탑 멤버들은 엘조가 틴탑 활동에 참여하기를 요청하며 앨범 발표일에 대한 확정을 미뤄왔다”고 그간 상황을 전했다. 또 “엘조가 더 이상 틴탑 앨범 활동에 참여할 의사가 없음을 전하였고 컴백일을 미루는 것은 5명의 멤버들에게도 피해가 가는 일이라고 판단하여 멤버들과 오랜 협의 끝에 이와 같은 결정을 하게 되었다”며 “5명의 틴탑 멤버들과 오랜 협의 끝에 결정했다.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정규2집 앨범 발매일과 컴백 일정을 확정하여 알려드리겠다”고 밝혔다. 한편 엘조는 티오피미디어 측과 1년 여의 계약기간이 남았지만, 이를 파기하고 솔로 활동을 원하고 있는 상황이다. 엘조는 이미 티오피미디어 측에 계약해지 내용증명까지 보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연예 '도봉순' 온 우주가 바라는 박보영♥박형식의 한 걸음 [TV리포트=오하니 기자] '힘쎈여자 도봉순' 이 정도면 시청자랑 밀당 초고수! 우리 봉순이 동네 그만 지키고 연애 좀 합시다! 18일 방송된 JTBC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안민혁(박형식)은 도봉순(박보영)에게 어렴풋이 본인의 감정을 내비쳤다. 이날 도봉순은 “범인을 내 손으로 잡겠다. 경찰에게 맡기지 않겠다”며 발 벗고 나섰다. 안민혁은 “난 네 편이다. 내가 도와주겠다”며 그녀의 훈련을 적극적으로 도왔다. 도봉순은 다른 방법으로 안민혁을 도왔다. 그녀는 안민혁의 본가를 찾아 약혼자인 척 연기를 했다. 안출도(한정국)는 돌아이라서 안민혁이 좋다는 도봉순을 마음에 들어 했다. 그러면서 과거에 안민혁이 여자 문제로 속을 썩인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본가에서 나온 안민혁은 도봉순을 데리고 엄마의 수목장을 찾았다. 그는 “그 어떤 남자라도 매력적인 여자와 친구하고 싶은 사람은 없다”며 영화 ‘해리가 샐리를 만났을 때’의 한 장면을 일러줬다. 이를 들은 도봉순은 인국두(지수)와 본인은 친구이지 않냐고 대꾸했다. 안민혁은 “아닐 거다. 네 친구 너 좋아한다. 그것도 아주 많이. 널 친구로만 바라본다는 건 그건 너무 힘들이다. 적어도 남자라면”이라고 설명했다. 또 “친구에서 애인이 되는 방법은 간단한데, 둘 중 한 사람이 한 걸음 더 다가서는 거야”라며 도봉순 쪽으로 딱 한 걸음 움직였다. 도봉순은 이에 대해 인국두와 본인 사이에는 없던 한 걸음이라고 회상했다. 한편 인국두는 조희지(설인아)에게 간접적으로 도봉순을 좋아하고 있음을 고백했다. 오하니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사진= JTBC '힘쎈여자 도봉순' 방송 화면 캡처